최종편집: 2024-05-31 06:09

  • 흐림속초16.3℃
  • 구름많음14.7℃
  • 구름많음철원13.1℃
  • 맑음동두천13.3℃
  • 맑음파주12.5℃
  • 구름많음대관령9.8℃
  • 구름많음춘천14.9℃
  • 안개백령도14.7℃
  • 흐림북강릉16.2℃
  • 구름많음강릉17.7℃
  • 구름조금동해16.7℃
  • 맑음서울17.0℃
  • 맑음인천16.0℃
  • 구름많음원주16.9℃
  • 흐림울릉도17.3℃
  • 맑음수원14.3℃
  • 구름많음영월14.7℃
  • 구름많음충주16.2℃
  • 맑음서산13.8℃
  • 흐림울진16.8℃
  • 구름조금청주18.2℃
  • 맑음대전16.4℃
  • 구름많음추풍령17.0℃
  • 흐림안동17.8℃
  • 구름많음상주18.7℃
  • 흐림포항20.1℃
  • 구름많음군산15.9℃
  • 흐림대구20.2℃
  • 구름조금전주18.6℃
  • 흐림울산18.6℃
  • 흐림창원16.5℃
  • 흐림광주18.0℃
  • 흐림부산17.4℃
  • 흐림통영16.6℃
  • 흐림목포16.9℃
  • 흐림여수16.9℃
  • 흐림흑산도15.5℃
  • 흐림완도16.2℃
  • 구름많음고창17.2℃
  • 흐림순천13.4℃
  • 박무홍성(예)14.9℃
  • 구름조금15.2℃
  • 비제주17.1℃
  • 흐림고산16.1℃
  • 흐림성산16.1℃
  • 흐림서귀포16.1℃
  • 흐림진주15.8℃
  • 맑음강화15.5℃
  • 맑음양평15.0℃
  • 맑음이천14.6℃
  • 흐림인제13.8℃
  • 구름많음홍천13.6℃
  • 구름많음태백13.0℃
  • 구름많음정선군12.2℃
  • 구름많음제천14.7℃
  • 맑음보은15.5℃
  • 맑음천안14.1℃
  • 구름많음보령15.1℃
  • 구름많음부여14.7℃
  • 맑음금산15.2℃
  • 맑음15.5℃
  • 맑음부안16.9℃
  • 흐림임실15.7℃
  • 구름많음정읍17.1℃
  • 흐림남원17.2℃
  • 흐림장수15.2℃
  • 구름많음고창군15.6℃
  • 구름많음영광군16.9℃
  • 흐림김해시16.8℃
  • 흐림순창군17.0℃
  • 흐림북창원17.7℃
  • 흐림양산시17.7℃
  • 흐림보성군16.5℃
  • 흐림강진군15.8℃
  • 흐림장흥16.1℃
  • 흐림해남16.3℃
  • 흐림고흥16.1℃
  • 흐림의령군17.4℃
  • 흐림함양군18.6℃
  • 흐림광양시15.9℃
  • 흐림진도군16.3℃
  • 구름많음봉화14.4℃
  • 맑음영주16.5℃
  • 맑음문경18.4℃
  • 흐림청송군15.1℃
  • 흐림영덕18.0℃
  • 흐림의성17.3℃
  • 흐림구미19.9℃
  • 흐림영천17.4℃
  • 흐림경주시18.6℃
  • 흐림거창16.3℃
  • 흐림합천18.2℃
  • 흐림밀양17.8℃
  • 흐림산청16.6℃
  • 흐림거제15.9℃
  • 흐림남해16.3℃
  • 흐림16.7℃
기상청 제공
시사픽 로고
류제화 “갬성 넘치는 보통 진짜 세종시민”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슈픽

류제화 “갬성 넘치는 보통 진짜 세종시민”

“세종서 아이 키우고 살아가고 생활에 부대끼는 시민 눈높이에 맞는 후보”

 
[시사픽] "저는 시민 눈높이에 맞는 후보로 세종시에 살면서 아이 키우고 돈 벌며 살고 있는 보통 세종시민, 진짜 세종시민이다”

 

국민의힘 류제화 세종갑 후보가 ‘감성 넘치는 가장, 갬성있는 부모’로 ‘아이 키우며 일을 하는 저출산 시대의 롤 모델’을 강조하며 24일 대평동에 위치한 선거사무소에서 개소식을 개최하고 본격 선거전에 돌입했다.

 

이어 "진짜 세종시민이기 때문에 세종시민들이 뭘 원하는지 어떤 방식으로 일하길 원하는지 잘 알고 있다”며 "아이들이 미래를 꽃피어 갈 세종시는 대한민국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로 만들어 가는데 제가 앞장 서겠다”고 말했다.


또 "이번 총선은 대한민국과 세종시가 이 정체된 상태에 있는 이 상태대로 머물 것이냐 아니면 변화를 통해 새 시대로 미래로 나아갈 것이냐를 선택하는 선거”라며 "저는 대한민국과 세종시의 미래가 되겠다”고 역설했다.


특히 청년들이 류 후보를 향해 "청년들은 도전할 기회와 희망찬 미래를 갈망한다”며 "청년들이 역량을 마음껏 발휘할 수 있는 기회의 대한민국을 만들어 달라”며 빨간색 운동화를 선물했다.

 

청년들은 "어려움을 외면하고 본인들의 이권 나누기에만 관심 갖는 정치인은 필요 없다”며 "대한민국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국민을 위해 대통령과 함께 지금 일할 일꾼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지금 행정수도 세종을 완성시켜 대한민국 지방 시대를 열어줄 일꾼, 지금 아이 키우기 좋은 세종을 만들어 희망찬 미래를 안겨줄 일꾼, 지금 일자리가 풍부한 세종을 만들어 청년들에게 도전할 기회를 줄 일꾼, 오직 시민 눈높이, 청년 눈높이에 맞는 일꾼이 되어 청년들이 계속 살고 싶은 세종시를 만들어 달라”고 주문했다.

 

그러면서 "청년들과 함께 대한민국의 위기를 극복하고 다시 뛰는 대한민국을 만들어 달라”고 요청했다.

 

이기순 전 여성가족부 차관은"세종시 평균 연령이 37.8세인데 유제화 후보가 가장 그들을 대표하는 인물”이라며 자신의 견해를 전했다.


이 전차관은 "류제화 후보가 직접 아이를 어린이집에 데려다 주고 청소도 한다는 얘기를 듣고 저는 상당히 감동을 받았다.”라며 "아이 키우기 위해서 가장 필요한 건 어린이집이나 교육도 있지만 제일 중요한 건 문화”라고 역설했다.


이어 "일하며 정치하며 아이를 키우는 아빠는 지금 우리 시대가 필요한 롤 모델”이라며 바로 류제화 후보가 그 장본인이기 때문에 세종시 저출산 문제, 교육 문제 등 모든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피력했다.

 

정진석 국회의원은 축사를 통해 "이번 4월 10일 선거에 임하는 각오가 남달라야 된다. 이번 선거는 4년마다 돌아오는 일반적인 국회의원 선거가 아니다”라며 "자유 대한민국이라는 우리 헌법정신 정체성을 지키느냐 아니면 국회를 뻘겋게 물들이고 말 것이냐의 선택”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나라를 구하는 심정으로 그런 다짐으로 이번 선거운동에 임해 달라”며 "반드시 집권여당 국민의 힘이 다수당이 돼야 된다”고 거듭 강조했다.

 

이어 "류제화 후보는 세종시의 젊은 엔진, 젊은 에너지”라며 "젊은 인재를 세종시의 미래를 위해서 바로 세워줘야 된다”고 피력했다.

또 "세종시의 미래가 바로 대한민국의 미래”라며 "그 엄청난 역사를 완성하기 위해서 세종시가 명실공히 정치행정의 수도로서 자리매김하기 위해서 류제화 후보, 이준배 후보가 앞장서서 젊은 에너지로 나서야 되지 않겠느냐”고 지지를 당부했다.

특히 "야당의 공약은 어음 같은 것이지만 여당의 공약은 당장 실천하는 실행력을 갖고 있다”며 "세종의 새로운 미래를 활짝 열고 대한민국을 전진시키는 선택을 해 달라”고 호소했다.

 

시퀀스 01.00_26_50_06.스틸 001.jpg

 

 






포토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